제주 하늘길을 지키는 관문 도두봉

제주시 2008.10.05 13:28 Posted by jejulife
2008년 9월 27일

[동영상] 8935

  애들을 데리고 산책을 나섰다. 도두봉이다. 비행기를 타고 내릴 때 마다 맨 먼저 반겨 주는 제주의 관문 제주국제공항을 지키는 지킴이라고나 할까.
  관음사원이라는 절이 있는 오름길을 지나서 '새로운 길로 올라보는 게 어떨까?'라는 생각이 든다. 내친김에 가보기로 하였다. 그전부터 시도해 보려던, 해안도로 레스토랑이 늘어선 맞은편길로 올라가 보기로 하였다.

[동영상] 8936

  하지만, 얼마지나지 않아 이길이 오름길이 아니라는 걸 알게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영상] 8938

  때마침 어떤 한가족이 우리를 앞서 길 오른쪽으로 접어든다. 잘 되었다는 생각에 냉큼 뒤따라 가보기로 하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두항이 보이는 곳에서 이 길은 끝이 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두봉 정상을 향하는 길은 없다.


[동영상] 8941

  원점에서 다시 출발하기로 하였다. 좌측 길도 역시 막혀 있지만, 오솔길을 따라서 가보기로 하였다. 가다보면 관음사원 오름길이 보일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군이 파놓은 진지동굴을 덤으로 보는 기회도 갖는다.


[동영상] 8943

아~ 이 길이 아닌가 보다, 우거진 수풀 앞에서 발걸음을 돌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군은 오름마다 파놓은 동굴이 한둘이 아니다.


[동영상] 8945

관음사 오름길로 접어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두봉 아래에 마련된 체육공원 시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본 제단은 도두동이 설촌되고 60여년 이후부터 시작되어 전해 내려온 마을의 무사안녕과 풍년풍어를 기원하는 제사를 모시는 곳으로 지역문화유산으로서의 가치를 높이고 옛 어른들이 행하여온 미풍양속을 계승하고자 온 동민의 정성으로 새롭게 단장하였습니다.

도두 1동 마을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용설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두봉을 오르는 관광객


도두봉 정상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해안도로 너머 멀리 보이는 사라봉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두동 > 활주로 > 신제주 > 한라산
좌측에 까맣게 보이는 오름은 민오름 > 남짓은오름 > 광이오름 > 상여오름
남짓은오름, 광이오름, 상여오름이 있는 곳은 한라수목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원봉수대터
  조선시대 위급을 알리던 도원봉수대터 고대부터 유사시에 이용되어 온 통신수단으로 1150년에 처음으로 제도화되고 1419년에 이르러 구체화되었다. 밤에는 횃불로 낮에는 연기로 전했는데 평시에는 한번, 적선이 나타나면 두번, 해안에 접근하면 세번, 상륙 또는 해상 접전하면 네번, 상륙접전하면 다섯번 올렸다. 이곳에서는 동쪽으로 사라봉수대, 서쪽으로 수산봉수대와 교신 하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라봉수대가 설치된 사라봉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상에서 보이는 도두항과 이호해수욕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두항의 등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영상] 8965


[동영상] 8966
오른쪽 해안도로에서부터 길을 따라 레스토랑들이 늘어서 있다.